태그 : 깔루아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CockTaiL] 백기사 / White Knight

위스키, 깔루아, 드람뷔, 크림, 우유입니다.

[CockTaiL] B-54

깔루아, 베일리스, 아마레또, 달콤한 재료들입니다.

[CockTaiL] B-53

베일리스, 보드카, 깔루아입니다.

[CockTaiL] 방울뱀 / Rattle Snake

깔루아, 크렘 드 코코, 베일리스, 달콤한 셋이로군요.

[CockTaiL] 롱비치아이스티 / Long Beach Iced Tea

처음 칵테일에 흥미를 가지게 되면 일반적으로는 먼저 인터넷을찾기 마련입니다. 그렇지만 인터넷에서 찾은 정보로는 무언가 막연하기도 하고 단순히 레시피로 보아야 뭐가 뭔지 쉽게 감이 잡히지 않기도 하죠. 저도 가끔은 모르는 레시피가 있다던가 뭔가 아리송할때에는 종종인터넷을 뒤져보곤 합니다만.. 직접 만든 사람들 보다는 여기저기서의레시피 그대로를 올려놓는 사...

[CockTaiL] 아파치 / Apache

칵테일을 만들다 보면 가끔 듣는 것이 "레시피를 정확하게 지켜야 하느냐?"라는 것을 듣게 됩니다. 소소한 것에는 양의 문제부터 크게는 재료의 변화라던지. 예를 들어 피치트리를 복숭아쥬스로 대체해도 괜찮느냐. 가 있군요. 답을 하자면 어느 정도 그 칵테일에 대해 이해하기 전까진 가급적레시피를 지키는 것이 좋다. 라는 것입니다. 그 레시피를 벗어나면 본래의...

[CockTaiL] 최음제 / Aphrodisiac

홈바를 구성해서 가장 즐거운 일은 역시 바텐더 놀이를 할 수 있다..라는 점입니다.손님들이나 친구들이 놀러왔을때 이것저것 꺼내서 "어떻게 만들어 드릴까요~?" 하면서드립을 치며 노는 것도 즐겁고, 반대로 누군가가 파티를 연다! 싶을때 바리바리 싸들고 와서"출장입니다~" 하고 만드는 것도 꽤 흥미로운 일입니다.사실 칵테일이란 것이 혼자서 만들어 마시는 것...

[CockTaiL] P.S 아이 러브 유 / P.S I Love You

바로 재료를 보시지요.우유, 베일리스, 럼, 깔루아. 아마레또.. 전부 맛있는 술들 뿐이로군요.제과 제빵의 좋은 친구들입니다.

[CockTaiL] 앨리스 프롬 댈러스 / Alice from Dalas

이제 슬슬 2월도 중순으로 접어드는데 날씨는 여전히 춥군요. 밤에 집에 들어오면 따뜻하게 몸을 녹일 수 있는 한잔이 생각이 납니다.확실히 그럴때는 훌떡 넘길 수 있는 도수가 좀 되고 달콤한 샷이 제격이지만..추워죽겠는데 술병들고 달달 떨며 칵테일을 만들라고 하면 영 기분이 안 삽니다.그냥 앓느니 죽지. 하고 꼬냑을 한샷 쭉 들이키지요. "원래 추울때는 ...

[CockTaiL] 이구아나 / Iguana

칵테일들을 정리하다 보면 "커~ 이런것도 있었지!" 싶은 것이 많습니다.역시 만들어서 선을 보이는 것하고 그것을 계속 만들어 마시는 것은 별개의 문제지요.실제로 집에서 제 자신이 마시기 위해 만드는 칵테일은 몇 종류 안됩니다. 그나마도 재료가 도합 3개 이상 넘어가지 않은 간단한 것들 위주고 복잡다단한 레이어드 샷이나 생과일이 들어간다던가 하는 것은 절...
1 2 3

라이프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2359
418
86179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