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 이자카야] 안정된 힘, 천상(텐쇼) TastY OR NoT

오랜만에 홍대에서 한잔하게 되어 그동안 가볼까 생각만하던 스가타모리에
가보았으나... 일요일이라 신선한 해산물이 전멸, 도쿄키친마루 본점도 휴점,
겐지도 휴점... 이 일을 어쩌나 고민하다 이때 아니면 또 언제 가보나 싶어 텐쇼,
천상으로 향했습니다.


이태원에서 시작되어 종로, 홍대, 여의도 등에 지점을 가지고 있는 이자카야로
뭘 시켜도 나쁘지 않은 무난한 사시미, 요리등이 나옵니다.
사실 여기를 가보지 않던 것은 이미 이태원이나 종로에서 가보았기 때문에 구태여
뭘 또.. 싶은 생각이 들어서 그랬습니다만...




아무튼 배도 고프고 힘들기도 하고 들어가니 수조에 생선들이 나를 반기고
싹싹하게 자리를 안내하시는 서버분이 맘에 들어 냉큼 앉았습니다.
귀여운 앞접시. 이런거 좋아합니다. 그릇과 잔에 홀릭하는 남자




술은 무난하게 마루, 매번 구경만 하다 가격대가 나쁘지 않아 시켜보았는데
요리와 곁들여 먹기 딱 좋은 정도였습니다.
마트에서는 만원 초중반대, 여기서는 삼만원. 그런게죠.




저 얼음넣는 병은 별로 안 좋아하는데요.. 이런데서 체인이라는 태가 난다고 봅니다.
그냥 도쿠리병을 차라리 얼음통에 넣어두는게 기분이 삽니다.
저건 녹으면 줄줄 흐르기도 하고. -_-;




실곤약인데.. 미묘하게 짭쪼름하면서 입맛을 살리는.. 라면스프스러운 맛이 나던
기본안주. 뒤에 보이는 무는 유자청을 살짝 써서 새콤달콤한 것이 좋더군요.




(누르면 커집니다)

메뉴! 메뉴를 보자! 가격정보는 중요한 것이지요.
가격은 홍대 인근 이자카야보다 저렴한 것도 있고 그냥 그런것도 있고.. 그렇습니다.
사시미는 4만원부터 시작.




뒤쪽 식사와 탕메뉴.
이태원에는 다시에 야채와 두부만 넣고 끓여내는 온두부가 있어서 참 좋았는데
홍대점에는 취급을 안하는군요. 아쉬운 부분이네요.




사시미는 세팅하는데 오래 걸리니 드시고 계십시오~ 하고 나온 샐러드.
별 것 가인 것이지만 그렇게 말을 하는데에서 확 기분이 좋아집니다.
같은 것을 해도 욕먹는 사람이 있고 기분좋게 만드는 사람이 있지요.




내부는 이런 느낌, 안쪽으로 방음이 꽤 잘되는 단체석이 있습니다.
상당히 시끌벅적하게 노는 것 같은데 거의 들리지 않더군요.




활어수조.
이런 것이 체인점의 긍정적인 힘이라고 봅니다. 스가타모리도 뭐 그리 대단한 어종이
있는 것이 아니고 도미, 우럭에 광어 정도인데도 수급을 못.. 아니 안하는 것을 보면
재고나 관리가 딱 하나 있는 단일점포로는 쉽지가 않다는 것일테지요.




사시미 모둠 (4만원)
한창 동그랗게 이렇게 담아내는 것이 이런 비싼 이자카야 사시미의 기본형태지요.
잘 나갈때의 모로미가 생각나는 모습입니다. 돌멍게, 가리비, 전복 등 선도는
나무랄데가 없었고 나머지도 질척이거나 비린내없이 맛있게 먹을 수 있었지요.




광어, 우럭, 연어, 참치, 고등어, 문어가 때깔이 곱습니다.




돌멍게, 가리비, 전복~
그냥 먹고 마시는겁니다. 신나게!




그래도 한참 찬 안주와 찬 술을 마시니 속은 뜨끈한 것을 바라고 울부짖고..
따로 시켰습니다. 진짜 오랜만에 알탕.
이런 곳에서 알탕을 시키면 가끔 말도 안되는 핵지뢰가 터지기 때문에 잘 안시키는 메뉴인데
간만에 질렀더니 다행히 평타 이상은 쳤습니다. 오래되어서 질겅질겅 말라 비틀어진 알이
아니고 탱글하고 포슬한 녀석이 나와서 안심했지요. 무난한 알탕이었습니다.

홍대의 다른 유명한 이자카야들처럼 눈에 띄는 한방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만
적당한 가격에 무엇을 시켜도 무난하고 맛있게 먹을 음식이 나오고
열명 이상을 큰 소음없이 따로 받을 수 있는 단체룸이 있다는 것,
언제 방문해도 기복이 없는 음식이 나온다는 것은 정말 체인점이 아니고서는
지니기 힘든 강점이라고 보여집니다.

다만 단점이라고 해야할지... 홍대 롤링홀이 같은 건물에 위치해 있어서 바닥이
쿵쿵 울리기도 합니다.
소음이 들리는 것은 아니고 그리 거북한 정도는 아닌데 처음이면 깜짝 놀랄만하지요. --;;


지도 크게 보기
2012.9.11 | 지도 크게 보기 ©  NHN Corp.


핑백

  • 하로의 술 이야기 : 홍대 이자카야 정리 Ver 0.7 (2012.9.11 최종수정) 2012-09-11 01:36:34 #

    ... 게 술안주 해결이 가능. 내부가 좁지만 테이블 간격에 부족함은 없으나 소리가 꽤 울리는 편이라 사람이 많은 시간에는 와글와글 좀 정신이 없음... 09. 안정된 체인점의 힘, 천상 여러군데에 직영점이 있는 체인답게 적당한 가격대와 무엇을 시키던 무난하게 맛있는 음식이 나오는 이자카야. 주말이나 휴일에 상관없이 재료수급 ... more

덧글

  • 술마에 2012/09/11 08:27 #

    김잔덕씨..
  • 하로 2012/09/13 03:08 #

    오.. 나는 양호한 편이지.. --;
  • 2012/09/11 23:07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09/13 03:08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미뉴엘 2012/09/12 00:20 #

    핵지뢰에서 빵 터졌네요 :D.

    개인적으로 4년인가 5년전에 알탕을 먹었는데 온몸에 두드러기가 일어나더니 엄청 간지럽다가 몸이 뜨거워지더니 쇼크로 기절(...) 그때문에 정말 기절하기 전에는 완전 많이 좋아하고 엄청 자주먹었던 알탕을 지금은 무서워서 한번도 못먹어봤습니다. 덜덜...
  • 하로 2012/09/13 03:09 #

    알이 무슨 미더덕같은게 나온 적이 있어서 그 이후로는 쉽사리 못시키겠더라고요. --;;
    저는 그런걸 잔치국수 먹고 한번 일어나서 고생한 적이 있습니다. 그 전에도 그 후에도
    그런 일이 없는데.. 미스테리...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라이프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966
344
869568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