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ckTaiL] 자수정안개 / Amethyst Mist 칵테일 : CockTaiL


보드카, 드람뷔, 파르페아무르. 향기로운 조합입니다.





Amethyst Mist

2oz Vodka
1oz Drambui
1oz Farffait Amour

Shake with Ice
Cocktail glass

오늘의 칵테일인 아메지스트 미스트. 입니다.
자수정의 안개..라는 뜻도 되지만 식물인 휴케라의 종류이기도 합니다.
어느쪽을 뜻하는지는 정확하게 알려져 있지는 않지만 두가지의 의미를
전부 포함하고 있다고 해도 이상하지는 않을 것 같네요.




미스트란 이름, 즉 탁하고 뿌옇게 흐린 느낌을 내기 위해선 강한 셰이크가
제격입니다. 게다가 드람뷔는 기포를 많이 머금는 섬세한 술이니
효과가 더욱 좋으리란 것은 자명한 일이겠죠.
역시나.. 완성품을 보면 딱 상상한대로의 이미지가 나옵니다.
다만 색상이 보랏빛이 아닌 회색에 가까운 색이 나오는 것은 조금 불만이로군요.
파르페 아무르의 비율을 좀 더 높이면 괜찮을까요?




향은.. 뭐 두말할 것이 없이 훌륭합니다.
파르페 아무르와 드람뷔, 이 둘만으로도 충분히 멋진 향이 나리란 것은
자명한 일이지요. 게다가 기대한만큼 향이 멋지게 조화를 이룹니다.
진한 허브향과 바이올렛의 달콤한 향이 하모니를 이룹니다.




맛은.. 오랜만에 좋아하는 칵테일 10선의 멤버를 갈아보았습니다.
러스티네일, 갓파더, 블랙러시안, 웨어울프, 코스모폴리탄 딜라이트
B-52, 파우스트, B&B, 와일드 플라워, 로얄 카시스에서 파우스트를
밀어내었습니다.
나열한 칵테일을 보면 대충 취향이 확연하게 보이는 리스트로군요.
진한 향에 무겁고 짙은, 끈적하지 않은 단 맛. 딱 이 취향이죠.

이 자수정안개도 그런 성격을 지니고 있습니다.
몽환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색상, 입에 머금으면 확 퍼지는
파르페 아무르의 달큰하고 진한 향, 그리고 입에 남는 드람뷔의 강한 맛.
밸런스가 굉장히 잘 잡혀서 역한 단맛도 아니고 드람뷔의 고급스런 단 맛에
파르페아무르의 달콤한 향이 적절하게 조화를 이룹니다.




바에 재료가 구비되어 있다면 일부러 주문을 해서 마셔볼만한 가치가 충분한 칵테일입니다.
보드카가 없을리는 없고, 드람뷔도 웬만한 바는 기본으로 갖추고 있는 재료이니
파르페아무르만 준비되어 있다면 시도를 해보십시오. 후회하지 않을 한잔이 되겠죠.
=)


덧글

  • 슬랙 2012/09/02 15:11 #

    처음듣는 칵테일이예요
    정말 맛날것 같은데 파르페아무르가 집에 없는 관계로 제조는 못하겠고 ..ㅠ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라이프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445
260
864795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