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ckTaiL] 해변의 정사 / Sex on the Beach (온더락) 칵테일 : CockTaiL


보드카, 피치트리, 파인애플 쥬스. 그리고 샹보르가 있군요.
샹보르는 우리나라에는 들어오지 않다 이제는 구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점점 좋은 세상이 되어가고 있다니까요.




Sex on the Beach

1oz Chambord
1oz Vodka
1oz Peach Tree
2.5oz Pineaplle juice

Shake with Ice
Rock Glass

오늘의 칵테일인 섹스 온 더 비치. 입니다.
구태여 부연설명을 하지 않아도 충분히 인지도가 있는, 굉장히 유명한
칵테일이지요.
그 짖궂은 이름 덕분에 한번 유명하고, 이름과 달리 달고 시원한 그 맛 덕분에
많은 여성들로부터 사랑받는, 멋진 칵테일입니다.
아쉽게도 이 칵테일의 기원이나, 누가 먼저 만들었는지에 대해서는 알려져 있지 않군요.
대부분의 칵테일들이 그렇긴 합니다만.




조주법은 역시 간단한 재료를 넣고 얼음과 함께 셰이크. 입니다.
다만 재료에 있어서 어려운 점이 SoB에는 반드시 샹보르를 사용해야 한다.
라고 잘라서 말하고 있는 부분입니다.
국내에서는 크랜베리쥬스와 카시스로 대체하는 경우가 많고 그 편이 오히려 정통으로
정착되어 버렸습니다만... 어디까지나 오리지널은 이 쪽이라는 것도 알아두면 좋겠지요.

색은 짙은 자줏빛이 도는 고급스런 색상입니다. 샹보르의 짙은 루비레드와
파인애플 쥬스의 옅은 노란색이 어우러져.. 묘하게 색기가 도는 색입니다.
코를 가까이 대어 향을 맡아보아도 역시.. 독하다라는 느낌은 전혀 들지 않습니다.
오로지 달콤한 과일향만이 느껴지는군요.




맛은 어떨까요?

이베리아 반도의 여인이 해변에서 옷을 훌훌벗고...

입에 머금으면 먼저 드는 생각은 "착 감긴다." 입니다.
단맛이 도는 액체가 혀를 착 감싸면서 녹아든다는 기분이랄까나요.
지금까지 많은 단 맛의 칵테일과 트로피컬의 칵테일을 마셔봤습니다만..
이렇게 고혹적으로 다가오는 것은 또 처음이네요.
블랙 커런트의 묵직한 단맛이 입안에 가득 차고 복숭아의 화사한 단맛.
그리고 목으로 넘기면 파인애플의 상큼함이 살짝 입안에 남습니다.
부드럽게 사락, 빠져나가는 듯한 기분이군요.
정말로 이름 Sex on the Beach에 너무나도 잘 어울립니다.


칵테일과 연애, 섹스 온 더 비치
재미있는 글이 있어 링크해보았습니다. 독특한 시선을 느낄 수 있네요.


덧글

  • 류즈이 2012/08/10 01:25 #

    그러고보면 이전이랑은 많이 달라졌네요. 샹보르 말고도 구할수 있는 술이 많아졌습니다.
  • 하로 2012/08/10 01:30 #

    좋은 세상이예요...비싸긴해도 구할 수 있다는 것이 그저 고마운 일이지요.
  • 2012/08/10 02:53 # 삭제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라이프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2359
418
861797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