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 - 회] 신선한 고등어회, 해녀밥상 TastY OR NoT


주로 고등어회를 서울에서 먹는다고 하면 접근성이 좋은 종로에 자주 들릅니다.
그런데 옛날 피아노 거리쪽으로 고등어회를 하는 곳이 한 군데 더 있더군요.
늘 지나치면서 궁금해하다 한번 들러보았습니다.




메뉴는 이 정도. 주문한 것은 모듬회+해물입니다.
홍해삼이 상당히 끌렸는데 이만오천이라.. 음냐. --;




주류메뉴.




실내 내부는 이런 느낌으로 허름하거나 하진 않습니다.




상차림은 그냥저냥 평범.




청하와 함께.




모듬회+해물. 회가 적당히 맛볼 수 있게 몇점씩 있고 해물이 추가됩니다.




고등어회네요. 비리지도 않고 맛있었습니다.




자리돔이라던가 기타 회들.




적당히 맛보기 안주거리 정도의 양입니다.




멍게. 예전에는 참 좋아했는데 요즘 점점 그 향이 부담스러워지네요.




전복.
예전에 비해 그 위상이 줄었지만.. 그래도 맛있습니다.




골뱅이도 나오지만 잘 손을 대거나 하진 않게 되더군요.




산낙지.


일반 광어나 우럭 등을 뜨는 횟집과는 달리 매운탕이나 그런 것이 나오지 않는다는 것은
생각을 하고 가야됩니다. 대충 아는 사람들만 알고 오는 곳이라고 생각했는데 일반 횟집이라고
생각하고 온 분들이 발걸음을 돌리거나 언성을 높이는 것이 보이기도 했습니다.
종로 인근에서 특이하게 고등어회나 기타 해산물을 먹고 싶다면 가볼만 합니다.
전채음식이 깔리고 매운탕이 나오는 횟집을 기대하신다면 비추천.



라이프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3338
298
864996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