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논현 - 쌈밥] 채소가 가득, 원조쌈밥집 TastY OR NoT

이글루스 음식밸리는 악마의 구렁텅이입니다.
보다보면 별별 음식이 다 뽐뿌가 되지요.. -_-
괜시리 음식밸리를 기웃거리가 쌈밥에 꽂혀서 며칠 전전긍긍하다 강남에 내려간
김에 냅다 질렀습니다. 나는 쌈밥! 푸르른 잎사귀에 밥을 듬뿍 얹어 짭쪼름한 장을 얹어
와삭와삭 씹어먹는 그런 쌈밥이 필요해~~~!!!!!



그래서 갔습니다.
무려 대패삼겹살의 원조라는 원조쌈밥집.





불판은 이런식입니다. 오랜만에 보네요~




쌈밥 2인분에 나오는 고기입니다. 양이 빈말로도 많은 편은 아니지요.
적당히 구워서 맛보기로 싸먹기에 좋을 정도입니다.
나한테는 고기쌈이 진리라능! 하신다면 추가주문은 필수.
고기 1인분에 칠천원으로 기본제공보다는 확실히 많이 나옵니다.




찬은 이런 느낌.
적당적당하지요~



채소! 푸성귀! 그래 이걸 먹으러 온 겁니다!
이런저런 풀들이 가득한 판이 하나 턱 깔립니다. 아 보기만해도 행복해요.
동물선 단백질, 남의 살이야 좋은거지만 가끔은 이렇게 풀을 뜯고 싶어지는 날이 있습니다.





쌈이라면 당연히 따라와야 하는 해물쌈장! 별도 주문으로 삼천원입니다만
쌈밥에 이게 없으면 말이 안되죠. 오징어가 굉장히 많이 씹힙니다. 간은 세지는 않은 편.
이 해물쌈장말고도 고기볶음장이라는 것도 있습니다.

미친듯이 먹었습니다. 저 풀밭에서 남긴 것이라고는 샐러리 맨 위에 잎사귀부분 뿐
나머지는 싹 비웠습니다. 고기추가도 없이 밥에다 장만 더해서 싹 먹었지요.

채소의 양이 상당히 많아 비우는 사람은 사실 드뭅니다만.. 저는 이 날 염소가 빙의되어
우적우적 씹어삼켰습니다. -_-;;




신나게 푸성귀를 먹고 디저틑 압구정 본누벨에서 케익을 먹어주었습니다....



생크림 케익도 냠냠.. 크림에 딸기는 진리이지요!

강남 인근, 특히 신논현 포차거리쪽에서 쌈밥이라고 하면 선택의 여지가 없습니다.
나오는 쌈채소의 구성은 나무랄데가 없고.. 쌈장이 별도인 것이 좀 그렇지만 비싸지 않으니..
다만 굉장히 분위기가 어수선해서 주문을 하려면 몇번씩 불러야 하고 뭔가 산만한 분위기였습니다.
게다가 안좋은 일이 있었는지 주방에서는 언성을 높이며 싸우는 일까지 있었지요.

유난히 이 날 뭔가 안좋은 일이 있었을지도 모르겠지습니다만..
이 경우 저한테는 그런 인상이 남는 것은 어쩔 수 없지요.

참.. 요식업이란 힘든 일입니다. 언제나 한결같을수는 없지만...
그래도 한결같아야 한다는 것이 어렵지요.

덧글

  • shiny 2012/03/16 18:49 #

    여기 맨날 가보려고 시도했는데 저녁시간에 가니 대기줄이 너무 많아서 ㅜㅜ 그럴만한 가치가 있나요!? ㅋㅋ
  • 하로 2012/03/16 23:58 #

    신논현 인근에서 쌈밥이라면 선택의 여지가 적어서 더 그런 것 같기도 합니다.
    쌈채소나 그런 것은 괜찮고 쌈장맛도 좋은데 확실히 안은 좀 복작거리는 느낌이라
    정신이 없습니다. 제가 간 날은 서빙도 엉망이었구요.
  • 카이º 2012/03/16 20:22 #

    이 집은 쌈이 많아서 참 흐뭇해요
    게다가 반찬도 많고 말이죠!!!
    보기에도 흐뭇합니다^^
  • 하로 2012/03/16 23:58 #

    저 쌈이 다양하게 충분히 나오는 것은 정말 좋았습니다!
  • 윤피디 2012/03/30 10:25 # 삭제

    안녕하세요 하로님 원조쌈밥집 본사 직원입니다.
    쌈밥집을 방문해 주시고 좋은 포스팅을 남겨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그러나 식사 중 주방의 어수선한 분위기로 인해 좋은 서비스를 제공해 드리지 못한 점 정말 죄송합니다.
    쌈밥집 담당자에게 본 내용을 전달하여 항상 서비스에 신경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앞으로도 원조쌈밥집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라이프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2659
418
861800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