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 - 한식] 혼자 삼겹살이 먹고 싶을때 - 위대한 밥상 TastY OR NoT

자취를 하거나 혼자서 밥을 먹을때 난감한 것은 뭔가 고기가 먹고 싶을때. 입니다.
혼자서 고깃집에서 고기를 먹기에는 뻔뻔함 레벨 최고, 넉살 레벨 최고 등 굉장한
스킬들을 필요로 하고 설령 앉았다고 해도 기본 2인분부터 시작하는 고깃집이 많기에
이래저래 번거롭습니다.

뭔가 고기가 좀 먹고 싶은데 막상 누구를 불러내자니 그건 좀 번거롭고 간단하고
깔끔하게 밥에다 삼겹살 얹어서 먹을데 없나..? 싶을때 찾을만한 곳이 있습니다.
일산 라페스타에 위치한 위대한 밥상이지요.



라페스타 F동 2층 에스컬레이터 바로 앞이라 찾기는 어렵지 않습니다.
주중 인당 6천원, 주말 인당 6천5백원의 우월한 가격이 훌륭합니다.




내부는 그야말로 식당으로 카페테리아 스타일입니다.
원하는 음식을 원하는 만큼 배가 부를때까지 먹을 수 있지요.

왼쪽 끝으로 열심히 삼겹살을 굽는 총각이 보입니다.
삼겹살이외에도 카레, 국, 밥, 잔치국수, 쌈 채소, 이런저런 나물류에 오뎅탕, 김치, 김치 볶음
소세지볶음, 전, 두부, 주먹밥 등의 음식들이 잔뜩입니다.



오른쪽에 접시나 국그릇을 들고 열심히 퍼 담으면 되지요.



조촐하게 떠왔습니다.
간만에 국수도 한그릇 말고 카레도 지저분하게 떠오고, 삼겹살도 조금.
이 날은 나물류가 제가 좋아하는 것들이 많아 신났었지요.
천사채 마요네즈 무침이나 파래초무침, 버섯같은 것들이 잔뜩.



삽겹살이라고 해도 얇게 썰어낸 그야말로 대패 삼겹살입니다만 많이 집어간다고
뭐라고 하는 것도 아니니 푹푹 먹고 싶은만큼 떠서 열심히 먹어주면 됩니다.
양배추 삶은 것이나 상추도 있으니 사양하지 마시고 쌈도 텁텁.


굉장한 맛집! 이라기 보다는 혼자서 고기나 이런저런 반찬을 곁들여 배부르게 한끼
먹기 좋은, 그런 밥집이지요. 가격대비의 만족도는 근처의 다른 식당들과 비교하기
힘들 정도인 것은 확실합니다.
어설프게 돈까스나 회덮밥하나 시켜도 칠,팔천원 나오는 게 보통인 요즘이니..

일산 근처에 사는 자취생이나 배고픈 학생, 내지는 직장인이라면 추천할만한 장소입니다.

덧글

  • 세일리아 2012/02/11 01:11 #

    그렇게 맛있는 곳도 아니지만 가격대에 비해 배부르게 먹을수 있는곳이라서 좋아요 '-'ㅋ
  • 하로 2012/02/11 09:46 #

    이것저것해서 배부르게 한끼 잘~먹기 좋은 곳입니다.
    일단 혼자가도 눈치 볼 일이 없다는게 제일 좋지요. ^^
  • 빛의제일 2012/02/11 09:33 #

    저희 동네에도 이런 가게가 있으면 좋겠습니다.
  • 하로 2012/02/11 09:46 #

    확실히 동네에 하나 있으면 꽤 신세를 질 법한 식당입니다.
  • 미호 2012/02/11 13:57 #

    저도 일산사는데, 언제 한 번 가 봐야겠어요. ^^
  • 핀치히터 2012/02/11 15:55 #

    아 좋아보여요 ;ㅅ; 근데 일산...ㅠㅠㅠ 아쉬워라 ㅠㅠㅠㅠ
  • 카이º 2012/02/12 00:02 #

    한식뷔페 시스템이 간편하고 좋죠
    꽤 괜찮네요~
  • 2013/07/03 11:15 # 삭제

    영등포에도 있다하네요..
    ㅋㅋ
    오옷 thanks god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라이프로그



통계 위젯 (화이트)

3238
298
864995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237